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1999;20(6):804-811.
Published online June 1, 1999.
Comparison of stressful life events among peptic ulcer, not ulcer dyspepsia and control groups.
Je In Moon, Eun Hwa Go, Soo Young Kim, In Hong Hwang
Department of Family Medicine, Hallym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Korea.
상복부 위장증세를 가진 환자들의 생활사건 스트레스
황인홍, 김수영, 문제인, 고은화
Abstract
Background
: Stress has long been recognized as a risk factor to various disorders including peptic ulcer disease. Life events are universal which everybody experiences. This study was done to find out whether stressful life events have a role in the development and exacerbation of peptic ulcer disease(PUD) and non-ulcer dyspepsia(NUD) comparing Lee's life stress scale between patients with gastroscopically proven PUD and NUD and those of control.

Methods : On hundred twenty two patients with PUD were studied at our institution from February 1, 1997 to June 30, 1997. Patients who experienced abdominal discomfort and found to have normal or chronic superficial gastritis by gastroscopic exam during the same period were selected for NUD group. Controls were selected from asymptomatic individuals who underwent upper gastrointestinal series procedure for a health screening. Stressful life events investigated were total, positive, and negative stresses measured by Lee's life stress scale(98 items), marital status, level of education, income, occupation, religion, history of cigarette smoking, and the amount of alcoholic consumption and were compared between the three groups. The data were analyzed by one was ANOVA and chi-square test.

Results :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was found in total, positive, and negative stress scores between PUD group and NUD group, although they were significantly higher in PUD and NUD groups than those of the control group(p<0.05). Als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in income and occupa-tion, tests and school, problems associated children and familial conflict were found between PUD group and the control group)p<0.05), as weel as between NUD group and the control group(p<0.05).

Conclusion : Stressful life events were associated with development of PUD and NUD.
초록
연구배경 : 스트레스는 여러 가지 질병원인인 동시에 증상의 유발 혹은 악화인자로 알려져 있다. 특히 상복부 위장증세를 호소하는 환자들에 관한 연구는 스트레스와 연관되어 자주 언급되어져 왔으며 지금까지 소개된 국내의 연구들은 소화성 궤양이 스트레스와 연관됨을 보여주었고 상복부 위장장애를 가지면서 기질적 이상이 없는 군에서 우울, 불안의 양상이 높은 것으로 밝혀져 있다. 이 연구의 목적은 상복부 위장증세를 가진 환자들을 기질적 병변이 있는 경우와 없는 경우로 나누어 정상군과 생활사건 스트레스를 비교함으로써 소화성 궤양군과 상복부 위장장애만을 가진 군에서 스트레스의 연관정도와 차이를 보고자 하였다.

방법 : 1997년 2월부터 6월까지 5개월 동안 일개 대학병원에 상복부 위장증세를 호소하면서 내원한 외래환자 중 위내시경 검사상 소화성궤양으로 진단받은 122명을 궤양군으로 하였고, NUD(Non Ulcer Dys-pepsia)군은 같은 기간 위내시경 검사상 정상 혹은 만성표재성 위염 소견을 보인 외래환자 중 궤양군과 연령(±3), 성별을 짝짓기한 122명으로 하였다. 대조군은 같은 기간 위장관 증상이 없고 상부위장과 조영상 정상소견을 보인 건강검진자를 대상으로 각각 궤양군과 (±3), 성별을 짝짓기 하여 122명을 선정하였다. 스트레스량은 이평숙의 생활사건 스트레스 척도(‘이평숙의 98문항’)로 측정하였고 모든 대상군에서 결혼상태, 직업, 교육수준, 소득, 종교, 음주력, 흡연력에 관해 기록하게 하였다.

결과 : 궤양군, NUD군, 대조군 간에 성별, 연령, 결혼상태, 직업, 교육수준, 소득, 종교, 알콜섭취량, 흡연량의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 총스트레스량은 궤양군(443.9±369.1)과 NUD군(426.8±310.4)간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없었고 각각 대조군(322.6±229.3) 보다는 유의하게 높았다(p<0.05). 긍정/부정 생활 사건으로 나누었을 때 긍정생활사건 스트레스량은 궤양군(113.2±102.4), NUD군(105.4±92.5), 대조군(89.2±76.9)으로 세군간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부정생활사건 스트레스량은 궤양군(329.1±303.6)과 NUD군(321.2±298.6) 간에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없었고 각각 대조군 233.4±194.1보다는 유의하게 높았다(P<0.05). 이평숙의 98문항을 17개의 하위범주로 나누었을 때 의미있는 변인으로는 경제 및 직업(p<0.05), 시험 및 학교(p<0.05), 자녀(p<0.05), 가족간 갈등(p<0.05)이었고 여기에서도 궤양군과 NUD 군간에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는 없었으나 궤양군과 대조군, NUD군과 대조군간에는 유의한 차이를 보였다.

결론 : 궤양군과 NUD군에서 스트레스량의 차이는 없었으며 스트레스는 기질적 병변 뿐 아니라 증상자체와도 연관성이 있었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INFORMATION FOR AUTHORS AND REVIEWERS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22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Developed in M2PI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