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1992;13(11):862-868.
Published online November 1, 1992.
Baseline factors associated with smoking cessation.
Young Il Won, Tae Hee Jeon, Dong Soo Lee, Sang Woo Oh, Gee Ho Choi, Taiwoo Yoo, Bong Yul Huh
금연과 관련된 요인
유태우, 허봉렬, 원영일, 전태희, 이동수, 오상우, 최지호
전주 예수병원 가정의학과
Abstract
Background
: There is probably overwhelming consensus that addictive disorder such as cigarette smoking is markedly resistant to long-term modification. But studies of nontherapeutic populations indicate that long-term self-cure of smoking is relatively common events. So it is of considerable importance to understand variables which are as associated with quitting among smokers.

Methods : Among 1627 about males who registered in life long health maintenance program of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121 quitters (for more than 1 year) and 277 persistent smokers were selected. We analyzed the contents of health risk appraisals of them

Results : The variables positively associated with smoking cessation included age, education, marriage, and exercise. But multivariate analysis showed that age, education and exercise were associated with smoking cessation and marriage was not related with smoking cessation.

Conclusion : This analysis focused upon the relationship between baseline variables and cessation for smokers who were not offered any particular program. These findings could be used in the future design of more refined study on baseline factor associated with smoking behavior and more effective smoking cessation program.
초록
연구배경 : 흡연 인구를 줄이기 위한 여러 금연 프로그램의 장기적 효과는 실망스러운 것으로 보고되어 금연은 매우 어려운 일로 생각되어 왔으나 스스로 금연하는 사람은 쉽게 금연을 지속시킬수 있는 것이 보고되어 이런 차이를 가져오게 하는 요인에 대한 연구가 필요하게 되었다.

방법 : 1991년 3월부터 1992년 6월까지 평생건강관리 프로그램에 등록하기 위해 서울대학교 병원을 찾은 사람들 중 현재 흡연하고 있는 사람과 과거에 흡연하였으나 끊고 1년 이상 경과한 20세 이상의 성인 남자 중 만성질환을 가지고 있지 않은 사람들을 대상으로 흡연군과 금연군의 나이, 횟수, 음주 횟수, 자신이 느끼는 자신의 건강 상태, 인생에 대한 만족도, 가족이나 친구와의 유대관계, 지난 1년 동안의 큰 불행의 횟수, 결혼 상태, 교육 상태등이 어떤 차이를 보이는지 보았다.

결과 : 금연군은 121명, 흡연군은 277명으로 금연군의 금연한 기간은 평균 7.8년 이었다. 금연군과 양성 연관을 보인 변수는 나이, 운동, 교육 수준, 결혼 등이었다. 이중 나이가 가장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었다. Logistic regression을 이용하여 독립변수간의 교호작용을 제거한 후에는 결혼은 의미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론 : 금연군과 흡연군은 나이와 교육 정도, 운동을 하는지의 여부 등에서 차이를 보였다. 금연과 관련된 사회 심리적 여러 요인에 대한 연구는 효과적인 금연 대책을 세우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INFORMATION FOR AUTHORS AND REVIEWERS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22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Developed in M2PI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