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1996;17(3):232-243.
Published online March 1, 1996.
ANALYSIS ON THE QUESTIONNAIRE OF PC COMMUNICATION HEALTH COUNSELLING.
Hae Young A, Jae Whan Lee, Yung Chul Kim, Su Bong Kim, Eun Sook Park
PC 통신 건강 상담의 설문 내용 분석
어해용, 이재환, 김용철, 김수봉, 박은숙
울산대학교의과대학 서울중앙병원 가정의학교실
Abstract
Background
: Currently in 1995, Fall, there were PC communication programs about health infor-mation service, health counselling or self-investigation, and so forth to try medical contacts for the benefit of public. furthermore by the environmental and methodological limists of PC communication, we didn't acquire systematic classification of what users want and what they want to know. And we didn't have basic information for their sex, age, occupation, neighborhood, educational background and so on. Therefore in spite of a lot of efforts and inerests, health counselling and medical counselling systems by PC communication did not achieve corresponding effects. To establish more effective medical counselling system, we attempted to summarize and analyze the basic investigation on the users and their major concerns.

Methods : This survey analyzed the contents of health counselling cases form 24, march, 1994 to 7, June, 1995. NO 21 'Welcome to Medical Information', the name of medical counselling program of kangnam CMC medical system, was programmed under Chun-ri-an PC communication.
Result : For 408 days, the total number of user's questions wre 1712 cases : The average was 4.2 cases, is a day. among 1712 cases, 328 cases was not available because they are empty forms. Thus, we analyzed other 1384 cases.In regional analysis, seoul marked 34.3% by 475 cases. In age analysis, the twenties(20~29) marked 52.5% 9average was 28). Men/Women rate was 2.1:1. Men outnumbered women, In educa-tional background analysis, students cerord first (24.7%), hosewives,second(10.0%), and salaried men, thired(8.9%). We analyzed the user's inquriries by ICD-10. Among the inquiries, a719(nonspecificcounselling) was the most frequent cases(19.8%). And R53(malaise and fatigue) and R51 (unspecified chest pain) record as 3.4% each.In main classification of ICD-10, 'XVIII. Symptoms, sign and abnormal clinical and laboratory findings (R00-R99)' recorded 369, cases(27.1%), 'XXI. Fasctors influencing health status and contact with health services (Z00-Z99)' recorded 340 cases(25%) The average rate of answering questions was 81.9%. The users recorded high rate of more than 99% in answering the questions about age, sex and educational background.

Conclusion : In conclusion, this analysis showed that university graduate men of 20s in Seoul was main use in this PC health counselling program. They mainly asked on unspecified symptoms, sign, clinic, and investigations of abonormal findings They showed high interest and enthusiasm on PC counselling according to their responsrate and contents. However, the PC program did not meet completely the users's satisfaction because of the immaturity and non-preciseness of the question. Therefore, throngy objectification of the method of questionnaire, statistical process, and systematization d should develop the medical counselling service.
초록
연구배경 : 1995년 가을 현재 PC 통신에서는 약 20여 가지의 건강 정보나 건강상담 또는 자가진단 등 여러 가지 형태로 대중을 대상으로 한 의학적 접촉을 하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이 일방적인 의학 상식의 전날이나 비특이적인 정리의 나열에 그치고 있으며, 특히 컴퓨터통신이라는 환경과 방법상의 제한으로 질문자들의 성, 나이, 직업, 주거지역, 교육정도 등에 대한 기초 조사는 물론 이들의 정확한 관심 내용이나 질문 내용에 대한 체계적인 분류가 없는 한계를 가지고 있다. 그러므로 많은 노력과 관심에도 불구하고 PC통신을 통한 건강 상담 내지는 의학 상담 체계가 그에 상응하는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본 연구는 보다 효과적인 의학 상담 체계의 구축을 위하여 질문자들에 대한 기초 조사와 그들이 가장 관심있는 내용을 정리, 분석하였다.

방법 : 1994년 3월 부터 1995년 5월까지 PC통신 데이콤의 천리안에 개설된 건강/의료란의 강남성모병원 의료정보 시스템 중에서, '21. 진료 상담을 받습니다'에 접수된 건강 상담의 설문과 질문 내용을 정리 분석하였다.

결과 : 연구 기간, 408일 동안의 접수된 문의 건수는 총 1,712건으로 일 평균 4건이었다. 이 중 328건의 질문은 설문 전체가 공란으로 접수되었기에 제외시켰으며, 나머지 1,384건을 분석대상에 포함시켰다. 이용자의 인구사회학적 특성상 지역별로는 서울이 475건(34.3%), 경기도 260건(18.7%)등이며 서울이외의 지역이 909건(65.75)이었으며, 평균나이는 28세(20~29세가 52.5%)이며 성비는 2.1:1로 남자가 많았다. 학력은 대졸 이상이 809명(59%)으로 가장 많았으며, 직업은 학생(24.7%), 주부(10.0%), 회사원(8.9%)순이었다. 질의 내용을 ICD-10(International statistical Classification of Diseaseand Related health problems. 10thed.) 분류에 준하여 분류하였으며, 그중 z71.9(상세 불명의 상담)가 19.8%로 가장 많았고 이어 R53 ( 전신 피로감), R51 (비특이한 흉통)이 각각 3.4%로 가장 많았다. 이를 ICD-10의 본분류로 정리하면 'XVIII. 달리 분류되지 않은 증상, 징후와 임상 및 검사의 이상 소견(R00-R99)'이 369건(27.1%), 'XXI. 건강 상태 및 보건 서비스 접촉에 영향을 주는 요인(Z00-Z99)이 340건(25%)으로 나타났다. 또한 설문 항목들에 대한 평균 응답률은 85.9%로 나이, 성별, 교육정도 등에 대해서는 99% 이상의 대답을 하였고, 알고 있는 혈압에 대해서는 55.1% 과거의 수술력에 대해서는 39.7%의 낮은 응답률을 보였다.

결론 : 본 연구에 의하면 PC통신을 통한 건강 상담에서는 서울의 20대 대졸 이상의 남자가 주로 참여하며, 이들은 달리 분류되지 않은 증상, 징후와 임상 및 검사의 이상 소견에 대한 문의와 상담을 주로 하고 있었고, 각 항목에 대한 응답률이나 그 내용으로 보아 이러한 컴퓨터 등을 통한 의료 상담에 상당한 관심과 열의를 보이고 있었다. 그러나 질문의 내용과 방법의 미숙이나 부정확성으로 만족스러운 상담이 이루어지지 않았다. 그러므로 질문 방법의 객관화, 수치화, 조직화 등을 통하여 더욱 나은 의학 상담 체계를 발전시켜야 하겠다.
TOOLS
Share :
Facebook Twitter Linked In Google+ Line it
METRICS Graph View
  • 905 View
  • 4 Download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INFORMATION FOR AUTHORS AND REVIEWERS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24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Developed in M2PI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