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J Fam Med Search

CLOSE


Korean J Fam Med > Volume 31(7); 2010 > Article
Korean Journal of Family Medicine 2010;31(7):540-546.
DOI: https://doi.org/10.4082/kjfm.2010.31.7.540    Published online July 20, 2010.
Obesity Indices and Obesity-Related Quality of Life in Adults 65 Years and Older.
Kyu Hee Chae, Chang Won Won, Hyunrim Choi, Byung Sung Kim
1365mc Obesity Clinic, Seoul, Korea.
2Department of Family Medicine, Kyung Hee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Seoul, Korea. chunwon62@dreamwiz.com
65세 이상의 노인에서 체질량지수와 비만 관련 삶의 질의 연관성: 서울 2개 노인복지관을 이용하는 노인을 대상으로
채규희, 원장원, 최현림, 김병성
1
2
Abstract
Background
Obesity is known to influence on physical, mental, functional health problems but there have been no study of relationship between body mass index (BMI) and quality of life (QOL) in Korean elderly. Methods: A total of 216 elderly who had been attending two geriatric welfare facilities in Seoul answered the Korean version of obesity-related quality of life (KOQOL) questionnaire. Height, weight, waist circumference were measured. Body fat (%) was measured with HTM20 by impedance technique. Sociodemographic and medical factors were interviewed. QOL was assessed using KOQOL (ver.1) after excluding two sexual life related questions and one work related question. The total score is 48 points. The higher is the score, the poorer is the QOL. Results: In multivariable analysis, BMI, age, history of diabetes mellitus, history of osteoarthritis were associated with KOQOL score. Especially, BMI was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KOQOL score after adjusting for waist circumference, body fat (%) (P = 0.002). Conclusion: The more BMI increases, the worse the obesity related QOL is in Korean ambulatory elderly.
Key Words: Obesity; Body Mass Index; Quality of Life; Elderly
초록
연구배경: 비만환자는 신체적, 정신적, 기능적 건강 문제가 흔하며 삶의 질이 낮다고 알려져 있으나 한국에서 노인을 대상으로 비만도 지수와 삶의 질의 연관성에 대한 연구결과가 발표된 바 없다. 이에 저자들은 만 65세 이상의 노인을 대상으로 비만도 지수와 삶의 질에 대해 한국형 비만 관련 삶의 질 측정도구를 이용하여 조사하고자 하였다. 방법: 서울시에 있는 두 곳의 노인복지관을 이용하는 만 65세 이상의 노인 216명을 대상으로 키와 몸무게, 체지방률, 허리둘레를 측정하였으며 흡연, 음주량, 교육정도, 동거가족의 유무, 용돈, 당뇨, 고혈압, 퇴행성 관절염 등의 만성 질환의 유무와 삶의 질에 대해 개별적으로 설문조사를 시행하였다. 삶의 질에 대해서는 총 15문항으로 구성된 한국형 비만 관련 삶의 질 측정도구(KOQOL) 제1판을 이용하였으며, 그 중 노인에게 적합하지 않다고 판단된 성생활 관련 2개 문항과 직장 및 가사업무 관련 1개 문항은 제외한 후 조사하였다. 결과: 다변량분석에서 비만관련 삶의 질은 체질량이 증가할수록, 연령이 증가할수록, 당뇨병이나 골관절염이 있을수록 감소하였다(P<0.05). 특히, 체질량지수는 교육정도, 당뇨병 유무, 퇴행성 관절 유무뿐 아니라 허리둘레, 체지방 등을 통제하고도 '비만관련 삶의 질'과 유의한 상관관계를 보였다(P=0.002). 결론: 65세 이상의 노인에서 체질량지수가 증가할수록 '비만관련 삶의 질'은 감소하였다.
중심 단어: 비만; 체질량지수; 삶의 질; 노인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INFORMATION FOR AUTHORS AND REVIEWERS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22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Developed in M2PI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