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2004;25(9):661-668.
Published online November 5, 2004.
Factors Associated with Weight Gain at 1 Year Postpartum.
Ji Hyoung Kwon, Seoung Hee Lee, Pyl Ryang Lee, Hye Soon Park
1Departments of Family Medicine, Seoul Asan Medical Center, University of Ulsan College of Medicine, Korea. hyesoon@amc.seoul.kr
2Departments of Obsterrics and Gyenecology, Seoul Asan Medical Center, University of Ulsan College of Medicine, Korea.
출산 1년 후 체중 증가와 관련된 요인
권지형,이승희,이필량,박혜순
1
2
Abstract
Background
: Retention of gestational weight can be a significant contributor to obesity related complications. Few studies have assessed the impact of behavioral factors in Korea. This study was performed to identify the impact of factors on weight change at 1 year postpartum.

Methods : A questionnaire was sent twice by mail to 635 women who delivered singleton infant without complications in Seoul Asan Hospital from January 2002 to March 2002 and 97 available responses were received. Parity, pre-pregnancy weight, fullterm weight and postpartum behaviors were collected from routine medical records and questionnaire.

Results : Mean age was 30.5 years and mean pre-pregnancy BMI was 20.9 kg/m2. Mean total weight gain during pregnancy was 13.6±4.3 kg and mean weight change at 1 year postpartum was 1.9±3.8 kg. Nearly 17.5% of women experienced a major weight gain of 4.5 kg at 1 year postpartum. Women who had higher pre-pregnancy BMI (≥23 kg/m2) were at high risk for major weight gained at 1 year postpartum (OR: 4.14). Women who gained 13.6 kg or more during pregnancy and with lower income were at high risk for major weight gain at 1year postpartum (OR: 5.28, 4.13 respectively).

Conclusion : Pre-pregnancy BMI, gestational weight gain and household monthly income are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weight change at 1year postpartum. These findings support the need of the guidelines for preventing major weight retention associated with pregnancy.
Key Words: women, postpartum, weight gain, factor
초록
연구배경 : 여성에서 출산 후 지나친 체중 증가는 비만의 합병증을 유발하고 체중 조절을 어렵게 만들 수 있다. 국내에는 출산 후 비만과 관련된 요인에 대해 연구가 부족한 실정으로 출산 1년 후 체중 변화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분석하고자 본 연구를 시행하였다.

방법 : 2002년 1월 1일부터 3월 31일까지 서울소재 3차병원 산부인과에 입원하여 분만한 재태기간 37주 이상의 산모 705명 중 다태 임신과 임신 중 합병증이 있었던 70명을 제외한 635명에게 설문지를 발송하여 유효한 97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의무기록 검토를 통하여 산과력, 임신 전 체중, 만삭시 체중을 조사했으며, 출산 후 생활습관과 연관된 요인을 조사하였다.

결과 : 대상자의 평균 연령은 30.5세, 임신 전 체질량 지수는 20.9 kg/m2, 임신 중 체중 증가는 평균 13.6±4.3 kg였으며, 출산 1년 후 평균 체중 증가는 1.9±3.8 kg였다. 이 중 17.5%의 여성이 출산 1년 후 4.5 kg 이상의 체중 증가를 경험하였다. 출산 1년 후 4.5 kg 이상의 체중 증가가 나타날 위험이 임신 전 체질량 지수가 높은 여성(≥23 kg/m2)에서 교차비 4.14 (95% 신뢰구간: 1.13∼14.93), 임신 중 체중 증가가 13.6 kg 이상인 여성에서 교차비 5.28 (95% 신뢰구간: 1.30∼21.45), 월평균 소득이 낮은 여성(<2,500,000원)에서 교차비 4.13 (95% 신뢰구간: 1.14∼14.95)으로 유의하게 높았다.

결론 : 임신 전 체질량 지수, 임신 중 체중 증가, 월 평균 소득이 출산 1년 후 체중 변화에 중요한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나, 임신 전 체중에 따른 적절한 임신 중 체중 증가에 대한 권고안이 만들어져야 할 것으로 생각된다.
중심 단어: 여성, 출산, 체중 증가, 관련 요인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INFORMATION FOR AUTHORS AND REVIEWERS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22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Developed in M2PI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