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1994;15(8):503-510.
Published online August 1, 1994.
A Study of Regarding to Diagnosis of Hypertension.
Dong Hak Shin, Chul Young Bae, Jeong Ho Kwag, Jin Han Song, Eun Soo Koo
고혈압의 진단예측도에 관한 조사
신동학, 배철영, 곽정호, 송진한, 구은수
안동성소병원 가정의학과 계명의대 동산의료원 가정의학교실
Abstract
Background
: Hypertension is common chronic illness and causes serious complication so it require accurate diagnosis. Therfore this study was done to estimate predictive value that diagnosed hypertension by first checked diastolic blood pressure.

Methods : From May 1st, 1993 to July 31st 1993, for the 552 peoples not previously diagnosed to be hypertensive through workers of Kyung-buck Andong area. We checked the first blood pressure and 2nd, 3rd blood pressure after 15 days, 30 days each other. We also checked about sex, age, height, weight, alcohol drinking, smoking, family history of hypertension, diet habit, amount of stress, previous symptom. Data were analyzed by SAS/PC.

Results : In the first BP checking, the people whose diastolic BP over 90mmHg are 22.5%(124 per 552), and definite hypertension people in that group were 72.6%(90 per 124). When the first checked diastolic BP is over 90mmHg, as one grew older, diastolic BP is higher, the diagnostic predictive value of hypertension was increased. The people diagnosed hypertensive in the group that first diastolic BP is below 90mmHg were 5.4%(23 per 428). The prevalence of hypertension is 20.5%(113 per 552).

Conclusion : Therefore it requires that Family Physician must check precisely first BP and follow up regularly. Although when the first checked BP is normal, he also has to check BP 3 times at least.
초록
연구배경 : 고혈압은 흔한 만성질환이며 심각한 합병증을 초래하기 때문에 정확한 진단이 요구된다. 이에 저자들은 1차적으로 측정된 이완기 혈압으로 고혈압의 진단을 예측할 수 있는 정도를 알아보기 위하여 본 조사를 실시하였다.

방법 : 1993년 5월 1일부터 7월 31일까지 경북 안동지역 근로자 보건관리대행을 통해서 이전에 고혈압으로 진단받은 적이 없는 552명을 대상으로 의사가 직접 1차 혈압을 측정한 후 약 15일 간격으로 2차, 3차 혈압을 추가로 측정하였다. 그리고 성, 연령, 신장, 체중, 음주, 흡연, 가족력, 식사습관, 스트레스 정도, 전구증상에 대하여 설문조사 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AS/PC를 이용하여 통계처리 하였다.

결과 : 1차 혈압 측정에서 이완기 혈압이 90mmHg 이상인 사람은 552명 중 124명(22.5%)이었고 이중 고혈압으로 진단된 사람은 90명(72.6%)이었다. 이중 1차적인 이완기 혈압이 90mmHg 이상인 경우 나이가 증가할수록, 이완기 혈압이 높을수록 고혈압의 진단 예측도는 증가하였으며 1차 이완기 혈압이 90mmHg 미만인 사람 중 고혈압으로 진단된 사람은 428명 중 23명(5.4%)이었다. 결국 총 552명 중 고혈압의 유병율은 20.5%(113명)이었다.

결론 : 이상의 결과로 가정의는 정확한 1차혈압의 측정과 이에 대한 정기적인 추적 측정이 요구된다. 또한 1차 혈압이 정상이라도 최소한 3회의 혈압 측정이 필요하겠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INFORMATION FOR AUTHORS AND REVIEWERS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22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Developed in M2PI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