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1996;17(8):649-666.
Published online August 1, 1996.
Knowledge and Attitude of Physicians toward adult immunization.
Hung Tag Yeoum, Sung Gun Yu, Myung Sub Shin, Cheol In Ryu
성인예방접종에 대한 개원의들의 지식 , 태도 및 실천
염형택, 유성근, 신명섭, 류철인
아산재단 혜성병원 가정의학과, 예방의학과
Abstract
Background
: Despite of the medical importance and commercial value of adult immunization which is being embossed, immunization levels remain extremely low. One of the main reason for this may be physicians non-compliance and misinformation. The aim of this study is to provide reference data about primary physicians knowledge and attitude for adult immunization.

Methods : The questionnaire was composed of 29 items concerning physicians' knowledge and attitude for adult immunization and we mailed on November 26, 1995 to 1450 physicians of private clinics registered in Korean Medical Association in 1994, and then we analyzed 314(21.6%) question-naires which were returned to us within 3 weeks.

Results : Among 314 cases, according to their specialty, general physician 32(10.2%), internist group 166(52.9%), surgeon group 73 (23.2%), minority group 43(13.7%) in number. Recognition rate of each immunization was 95.2% for Hepatitis B, 87.4% for Influenza, 24.5% for Pneumococcs, 96% for Measles. Keeping rate was 83.4% for Hepatitis B, 72.6% for Influenza, 11.5% for Pneumococ-cus. In surgeon group, keeping rate of Hepatitis B vaccine was 85.3%, Influenza vaccine 54.7%. 179(57.2%) physicians answered "absolutely need" of "much important" about adult Influenza immu-nization for healthy life and elderly internist Yubgroup tended to emphasize the importance. roung internist subgroup tended to know more indications. 85(27.1%) physicians have recommended the immunization actively to their patients and their major obstacle to recommendation was "patients' negative attitude" and in internist group, "can not convinced efficacy of immunization" in surgeon group, "out of my duty" in minority group. Only 40(12.7%) physicians answered "absolutely need" or "much important" about adult Pneumococcal immunization. Also, young internist subgroup tended to know more indications. Only 27(87.9%) physicians have recommended Pneumococcal immunization actively to their patients and their major obstece to recommendation was "can not be convinced efficacy of immunization" in internist group, "can not identify the indications" in surgeon group, "out of my duty" in minority group. As many as 247(78.7%) phyicians answered "absolutely need" the Hepatitis B immunization for healthy life and 243(77.6%) have recommended actively to their patients and 76.0% of surgeon, 65.0% of minorities also have recommended Hepatitis B immunization, and their major obstacle to active recommendation was "patients negative attitude"

Conclusion : Since the main body of practicing immunization can not be limited to internist, education for adult immunization should be provided to all physician regardless of their specialty. Various adult immunization education programs are essential to eliminate patients negative attitude which, in turn, may improve physicians recommendation rate.
초록
연구배경 : 부각되어지는 성인예방접종의 중요성과 유용성에도 불구하고 그 접종률은 낮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으며 그 중요 원인으로 의사들이 성인예방접종에 대한 관심이 적다는 점을 들고 있다. 본 연구는 개워의들의 성인예방접종에 대한 인식도를 파악하여 향후 효과적인 교욱과 홍ㅂ호를 위한 기쵸 자료를 제공하고자 시행하였다.

방법 : 1994년 의협 회원명부에 등재된 개원의들 중 지역별로 1450명을 선정하여 성인예방접종에 대한 인식을 알아볼 수 있는 자가응답식 설문지를 1995년 11월 26일에 동시에 발송, 3주내에 회수된 326개의 설문지 중 개인 특성이 명확히 기재된 314개의 설문자를 분석하였다.

결과 : 314명 중 남자는 282명(89.8%), 여자는 32명(10.2%)였으며 평균 연령은 45.6이었고, 일반의 32명(10.2%), 내과계 166명(52.9), 외과계 73명(23.2%), 마이너과 43명(13.7%)이었다. 성인에 추천되는 예방접종에 대한 개원의들의 인지도는 B형간염 95.2%, 인플루엔자 87.3%, 폐렴구균 24.5%, 볼거리 8.6% 등이었고, 구비율은 B형간염 83.4%, 인플루엔자 72.6% 폐렴구균 11.5%등이었고, 외과계 개인의의 85.3%와 54.7%가 B형간염과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구비하고 있었다. 성인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꼭 필요하다거나 높다고 한 개원의는 57.2%였으며 내과계, 나이가 많은 개원의들이 더 필요하다고 하였다. 적응증에 대한 인지도는 젊은, 내과계 개원의가 더 많은 적응증들을 알고 있었다. 27.1%의 개원의들이 적응이 되는 환자에게 적극적으로 권한다고 하였고 내과계, 가정의학계 개원학의 적극적이었으며, 적극적으로 권하지 못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내과계 개원의는 환자가 얼마나 원하지 않을 것이므로, 외과계 개원의는 효과를 확실할 수 없어서를, 마이너과 개원의는 자신의 전문 분야가 아니므로 등을 주요 이류로 들고 있었다. 성인 폐렴구균 예방접종이 꼭 필요하다거나 필요성이 높다고 한 개원의는 12.7%였으며 젊은 개원의와 내과계 개원의가 더 많은 적응들을 알 수 있었다. 8.7%의 개원의가 적극적으로 권한다고 했고 내과계와 일반의가 적극적이었으며 적극적으로 권하지 못하는 이유로는 내과계 개원이는 효과를 확인하시 못해서, 외과가 개원의는 적응력을 잘 몰라서, 마이너과 개원의는 자신의 분유가 아니므로를 주요 이유로 들었다.

결론 : 향후 성인 예방접종에 대한 교육과 홍보를 시행할 때 그 대상을 점문 과목에 관계없이 전체 의사를 대상으로 함이 합당할 것으로 사료되며 B형간염과 인플라엔자 예방접종외의 성인 예방접종들에 관한 이해가 부족한 실정이므로 이에 대한 교육과 홍보가 적극적으로 시행되어야 하리라고 생각된다.
성인 예방접종의 종류와 관계없이 개원의들이 예방접종을 적극적으로 권할 수 있게 하고 아울러 접종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대중에 대한 효율적인 계몽이 함께 시행되어 환자의 부정적 자세를 최소화시키는 노력도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INFORMATION FOR AUTHORS AND REVIEWERS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22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Developed in M2PI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