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2001;22(5):656-663.
Published online May 1, 2001.
Comparison of the time and change test with the Mini Mental status examination as a cognitive screening tool for elderly patients.
Mi Ae Han, Chung Gyu Park, Kyung Won Shim, Young Shin Cho, Sang Hwa Lee, Hong Soo Lee
Department of Family Medicine, Mokdong Hospital, Ewha Womans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노인성 치매 선별감사로서 시계보기와 잔돈바꾸기 검사의 유용성
한미애, 박충규, 심경원, 조영신, 이상화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목동병원 가정의학과
Abstract
Background
: The prevalence of dementia is estimated to be as high as 5-10% over 65 years of age in Korea. it is important to evaluate of dementia for the elderly, Because of the chronicity and progressiveness of the disease. However, cognitive impairment often goes unrecognized by physician because the many previous tools to evaluate cognitive function in the clinical setting are complex, time-consuming and sometimes questionable correlation with real world functioning.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ssess the usefulness of T도 Time and Change test as screening test for dementia, on the basis for the correlation between this measure(T&C) and MMSE-K.

Methods : The subject for this study consisted of 64 elderly who visited to the outpatient depa-rtment of family medicine of the Ehwa Mok-dong hospital or Elderly Welfare Center in Seoul. They received the T&C test and MMSE-K examination. Sensitivity, specificity, negative predictive value, and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 were calculated using standard formulas.

Results : The T&C had a sensitivity of 505, a specificity of 88%, a positive predictive value of 60%, a negative predictive value of 77%, respectably. when timed cutpoints were added, The T&C test had a sensitivity of 95%, specificity of 83%m a positive predictive value of 75%, a negative predictive value of 97%. respectivaly.

Conclusion : The Time and Change(T&C) tests can be an effective, simple and performance based tool to recognize dementia. Further validation with a representative elderly sample is needed to establish screening value in primary care of community populations.
초록
연구배경 : 치매는 연구방법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우리 나라 65세 이상에서 약 5-10%의 유병율을 보이고 있으며 만성적으로 진행하여 환자와 가족 모두에게 고통과 부담을 주기 때문에 이를 조기발견하고 평가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나 MMSE 등과 같은 치매 선별검사는 복잡하고 시간이 많이 소요되며 실제기능 평가가 어려운 점 때문에 실용화되기 힘든 실정이다. 이 연구의 목적은 보다 간단하고 활용가치가 큰 치매 선별검사의 표준화 작업에 기여하고자, 시계보기와 잔돈바꾸기 검사의 유용성을 검증하는데 있다.

방법 : 1999년 4월부터 7월까지 서울에 소재하고 있는 사회복지회관과 가정의학과 외래를 방문한 65세 이상 노인 64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모든 참여자에 대하여 시계보기와 잔돈바꾸기 검사와 MMSE-K검사를 실행하였다. 판단기준은 시계보기와 잔돈바꾸기 검사의 두 항목 중 하나라도 틀린 반응이 있는 경우, MMSE-K 에서 23점 이하인 경우로 하였고, 시계보기와 잔돈바꾸기의 치매 판단기준을 각 항목의 중간값 시간 내에 시행하지 못한 경우와 MMSE-K 결과와 비교하였다.

결과 : 시계보기와 잔돈바꾸기 검사는 예민도 50%, 특이도 88%, 양성예측도 69%, 음성예측도 77%이었고, 판단기준을 각 검사의 중간값으로 했을 때에는, 예민도 95%, 특이도 83%, 양성예측도 75%, 음성예측도 97%이었다.

결론 : 시계보기와 잔돈바꾸기 검사는 치매 선별검사로서 유용한 검사로 생각되나 향후 보다 광범위한 연구들을 통하여 자세한 검증 작업을 거쳐야 되리라고 생각된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INFORMATION FOR AUTHORS AND REVIEWERS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22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Developed in M2PI

Close layer
prev next